루카 기니 Luca Ghini (1490-1566)

[dropcap style=”default, circle, box, book”]이[/dropcap]탈리아의 의사. 식물학자.
1490년 이탈리아 이몰라 부근의 카살퓨마네제Casalfiumanese 에서 출생.
1556년 5월 4일 볼로냐에서 사망.
루카 기니가 명명한 식물명에는 „GHINI“가 붙는다.
최초로 식물표본집 (허바륨. herbarium)을 만들고 최초의 식물원 (피사 대학)을 설립.

[responsive]

 

Luca Ghini_Botanist_1490_1566

루카 기니 Luca Ghini (1490-1566). 그의 트레이드 마크와 같은 식물표본집을 들고 있다. 피사 대학 교수로 식물학자 한 세대를 길러냈다. 출처: Pavord 2008, p. 245

[/responsive]

[gap height=”30″]

생애와 업적
1527년 볼로냐 대학에서 의학박사 학위 취득. 같은 해 2월에 강사로 부임.

1533년 대학 이사측과의 불화로 물러남.

1534년 약학과 조교수로 임명. 이때 약학과는 의대에 속해있었음. 이 시절에 식물원 설립을 제안하나 볼로냐 대학 측에서 반응하지 않음. (볼로냐 대학 식물원은 뒤늦게 1567년에 설립됨.)

1539년부터 5년 계약으로 본초학 강의.

1543년 코시모 메디치 공작 1세의 부름으로 피사 대학의 교수로 부임. 당시 만 54세. 코시모 공작은 본래 튀빙겐의 레온하르트 푹스를 초빙했으나 거절하자 루카 기니를 초빙 전화위복이 됨. 볼로냐 대학은 연봉을 인상해 주며 기니와의 계약연장을 제안했으나 기니는 이를 거절하고 피사로 감. 기니의 임무 중에는 식물원 건설이 포함되어 있었음. 식물원 설립과 관련된 문서가 남아있지 않아 확인이 어려우나 파도바 대학의 식물원보다  한 해 일찍 1544년에 설립된 것으로 보임.1)Pavord 2008, p. 259

파도바와 피렌체 식물원에서도 자문 역할. 파도바의 첫 원장 루이기 안길라라 Luigi Anguillara가 기니의 볼로냐 대학시절 제자였음.

서적에 의존한 이론적 식물공부보다는 실무를 중시 여겨 부임 초에 학생들과 함께 엘바 섬으로 이듬 해 1554년에는 가르다 호 변의 발도 산으로 조사여행. 당시 식물조사 여행은 전혀 새로운 교수법이었음. 이때 참가한 학생들 중에는 나중에 저명한 식물학자가 되는 울리시 알드로반디 등이 섞여 있었음.  볼로냐 대학에서 스승을 따라 피사로 전학.

그 중 프란체스코 칼초라리 Francesco Calzolari가 1556년 발도 산 식물조사여행 답사기를 베네치아에서 출간 (Il viaggio di Monte Baldo). 알드로브란디는 기니의 강의록을 남김. 모두 103 개의 주제를 다룸.2)Pavord 2008, p. 261

식물표본집 (Herbarium, Hortus siccus) 

종이사이에 식물을 넣어 눌러 건조시키고 건조된 식물을 다시 종이 위에 붙여 최초의 식물표본집hortus siccus을 만듬. 모두 600 종의 표본. 이 표본집은 식물의 표본을 보존하는데에만 의미가 있었던 것이 아니라 식물분류 방법론에 대한 토론을 야기. 기니가 처음으로 식물을 생육지에 따라 구분하는 지역 식물학의 기초를 닦음.

기니는 출간을 하지 않고 그의 표본과 자료들을 레온하르트 푹스나 피에르안드레아 마티올리 등에게 보냄. 마티올리는 출처를 밝히지 않고 자신의 책에 포함시켜 출간함.

기니의 식물표본집은 대부분 분실되었으나 그의 제자 안드레아 체살피노Andrea Cesalpino (1519-1603)가 이를 이어받아 확대된 표본집을 만들었으며 이는 지금 피렌체의 자연사박물관에 소장되어 있음.

1554 볼로냐로 귀향. 제자 알드로반디가의 주선으로 1555/56 의대에서 야간 강의. 가난하게 숨짐.

기니는 책도 출간하지 못하고 새로 명명한 식물도 없었으나 명성은 살아있음. 너그러운 품성의 카리스마가 큰 스승으로 많은 제자들을 길러 낸 것이 그의 가장 큰 유산. 식물에 대한 관심과 다양한 가치관을 심어 세상에 내보냄.

[gap height=”30″][separator headline=”h4″ title=”참고문헌”]

  • Pavord, Anna (2008): Wie die Pflanzen zu ihren Namen kamen. Eine Kulturgeschichte der Botanik. 1. Aufl. Berlin: Berlin Verlag.
  • Wikipedia

[gap height=”30″][clear]

Related entries

각주   [ + ]

1. Pavord 2008, p. 259
2. Pavord 2008, p. 261
I footnot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