훈데르트바써 Hundertwasser, Friedensreich (1928-2000)

[responsive] [/responsive] 프리덴스라이히 훈데르트바써 Friedensreich Hundertwasser (1928-2000) 는 오스트리아 출신의 화가, 건축가, 환경운동가이다. 훈더르트바써의 생애와 작품에 대해서는 위키백과에 자세한 설명이 나와 있으므로 생략하고자 한다. 100장면으로 재구성한 조경사에서는 #5 춤추는 창문의 착한 곡선에서 훈데르트바써를 다루고 있다. 스타일조선의 고성연 기자의 표현대로 “자연주의자로서의 신념을 온몸으로 실천한 팔색조 괴짜 예술가”라는 표현이 가장 적절하게 어울리는 . . . 계속 읽기

히포드롬 hipodrome

고대 초기 그리스와 로마에서 타원형으로 조성했던 경주 혹은 경마장을 히포드롬이라고 했으나 후기에 들어와 전원 빌라 정원에 경주장 형태의 타원형 공간을 마련하는 것이 유행하면서 히포드롬은 타원형 정원이라는 뜻으로 변용되었다. 경주장은 서커스Circus 라고 불렀다. <JHG> [gap height=”30″]

I footnot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