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곡 신전 Valley Temple

계곡신전Valley Temple이란 일종의 전전前殿으로서 이집트 종교의식 중 중요한 위치를 차지하는 ‘강을 건너는 의식’을 위해 축조되었다. 12왕조 말 스네르푸 왕대부터 건설되기 시작했다.

나일강의 동안에서 서안으로, 즉 산자들의 세상에서 죽은 자들의 세상으로 건너오는 것이 장례의식의 첫 단계였다. 이때 강 서안에 별도의 신전형 건축을 세우고 거대한 테라스  선착장을 조성했는데 이를 계곡제전이라 한다. 신전 안에는 이를 세운 왕의 상이 서 있고 옥상에서 제례를 지낼 수 있도록 설계되었다. 나일강 우안의 신전에서 신들의 상을 배에 싣고 강을 건너 서안에 도착하면 계곡 신전에서 왕들이 기다리다가 영접하는 방식으로 식이 거행되었다. 여기서 다시 수 킬로미터에 달하는 긴 램프가 피라미드 또는 장제전으로 연결되었다. 즉 동쪽의 신전에서 출발 →  나일강 건너기 → 서안의 계곡신전에 도착, 왕들의 영접 의식  → 램프를 따라 피라미드 또는 장제전으로 이동 → 피라미드 앞에 조성되어 있던 피라미드 신전에서 다시 의식을 치르고 되돌아 가거나 장례 행렬일 경우 피라미드에 사체 안치의 순서로 제례 또는 의식을 치렀다.

 계곡제전들은 나일강의 범람으로 인해 대부분 가라앉아 남아 있는 것이 거의 없다.

이집트 제 5 왕조 사후레 왕(기원전 2490-2475)의 피라미드 구역 모식도. 235미터 길이의 램프로 강변의 계곡 신전과 연결되어 있다. 그래픽: Dipl.-Ing. André Schlecht, Archivaria.de

[responsive][/responsive]

[gap height=”5″]

계곡 신전. 1910년 이집트 건축 연구가  루드비히 보르햐르트Ludwig Borchardt가 그린 조감도. Public Domain.

[responsive][/responsive]

[hr style=”1″ margin=”40px 0px 40px 0px”]

참고 문헌 :
  • Dieter Arnold: Die Tempel Ägyptens, Bechtermünz Verlag 1996

링크:

[gap height=”50″][separator headline=”h3″ title=”고정희의 서양정원사 백과”]

[gap height=”30″][clear]

 

 

Related entries

I footnot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