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든 게시물은 Chapter 5

237쪽 – 사랑의 미로 혹은 왕자와 거지

  [box style=”1″]위의 그림: 미로가 있는 열락정원. Lodovico Pozzoserrato (혹은 Lodewijk Toeput, 1550-1604/06) 작. Royal Collection Trust / © Her Majesty Queen Elizabeth II[/box] 홉하우스 여사는 위의 그림을 묘사하며, “동심원의 길들과 트렐리스 위의 생울타리로 이루어진 ‘사랑의 미로’를 보여주고 있다. 이 미로는 인생의 여정을 뜻하며, 행운과 불운, 기쁨과 고통을 상징한다. [본문 237쪽 . . . 계속 읽기

I footnotes